어깨야.. 날개죽지야.. 헛개나무

사람의 신체부위 중 '날개죽지'라는 게 있는 것 같진 않은데..
흠.

사전을 찾아보니, 날개죽지가 아니라 '날갯죽지'가 맞는다고 한다. 뭐가 맞든, 지금 나는 그 부위가 굉장히 불편하다.
지난 주부터 팔이 조금 불편하기 시작하더니, 며칠 전 장시간 운전을 해서 그런지, 화요일부터는 몸살을 앓는 듯한 느낌이 지속되고 있다.

한의원에서 치료를 받긴 했는데, 한 번에 확 낫는다면 좋겠으나, 어디 몸이라는 게 그런가.

그 덕에 쓰고 싶은 것도 제대로 쓰지 못하고, 제대로 앉아있기도 힘들 정도..

적어도 이번 주까지는 이런 모양이 될 듯 하네.
아.. 내 몸뚱이는 왜 이 모양일까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Google Analyze


LastFm

MathJa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