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ubuntu: ssh 접속 시에 계속 passphrase 를 물어올 때. 우쿠분투/리눅스

Kubuntu 를 난생 처음 쓰다보니, 이런 저런 부딪히는 문제들이 많다.
그나마 이젠 내공이 쌓여서, 헤쳐나갈 방법도 찾아낼 능력도 있단 건 위안거리라 할 수도 있겠다. 하긴, 그러니 KDE 를 써볼 용기를 냈겠지.

본론에 앞서 KDE 얘기를 잠시 해보자면, 이렇게 제대로 써보려고 한 건 이번이 처음이지만, 예전에도 몇 번 설치해본 적은 있었다. 한국에서 리눅스 배포판이 나오던 시절, 많은 업체들이 KDE 를 기반으로 배포판을 제작했었던 것 같다. 오래 전이라 기억은 가물 가물 하지만.. 한글과 컴퓨터에서 나온 배포판도 있었는데, 그것도 KDE 기반이었던 것 같다. 그 뒤로도 간간히 한국 업체가 만든 배포판이 나오는 듯 하긴 했으나, 요즘도 나오는 지는 모르겠다. 우분투를 약간 변형(표현이 좀 애매하긴 한데..)하여 내놓는 것들은 본 적이 있긴 한데, 그저 Tweak 정도에 그친 수준이었다고 생각된다. (설치해 본 적은 없어서 뭐라 말할 수 없긴 하네.)

한컴에서 배포판을 낼 당시는 지금처럼 리눅스 데스크탑이 쓸만한 환경이 아니었기에, 그저 설치 한번 정도 하고 잠깐 가지고 놀다가 지워버리곤 했었다. 설치를 해도 뭐 쓸 수 있는게 있었어야지..




쿠분투를 설치하고 며칠 째 적응 중. 큰 불편함은 없고, 오히려 편리함이 눈에 띈다. 특히나 랩탑에서 많이 쓰이는 터치패드를 손쉽게 설정할 수 있게 되어 있어서 아주 아주 아주 편하다. Gnome 계열에선 이런 기능이 기본 제공되지 않아서 그냥 안 쓰든가, 아니면 다소 복잡한 설정을 거쳐야만 하는데, KDE 는 이런 면이 돋보인다.

자.. 딴 소리는 그만.

ssh 를 사용하여 타 PC(서버)에 접속할 때, 개인키/공개키를 사용하면 단순한 Password 인증 방식보다 더 높은 인증을 할 수 있고, 더 나아가서 매번 PW 를 입력하지 않아도 되는 장점이 있다. 예전에는 이걸 잘 몰라서 새 시스템을 만들 때마다 개인키/공개키를 새로 생성했었는데, 예전 키를 그냥 쓸 수 있다는 사실, 그리고 한번 생성한 키는 여러 군데서(여러 기기: PC, 스마트폰 등등) 같이 사용할 수 있다는 걸 알게 되고선, 몇 년째 같은 키를 사용하고 있다.

이번에 쿠분투를 설치하고 나서도 같은 키를 사용해 서버에 접속하려 했다.
접속 자체는 잘 됐는데, 문제는 개인키에 부여된 PassPhrase 를 로그인시마다 계속 물어본다는데 있었다.

우분투 16.04 는 예전에 설치한 거라 기억이 나지 않지만, 우분투 16.10 부터 17.04까지는, ssh 를 공개키로 인증을 할 때, 최초에 PassPhrase 를 넣는 순간, 터미널에서가 아닌, GUI 창이 뜨면서 PassPhrase 를 물어오고, 이 암호를 저장할 수 있도록 체크박스를 제공하고 있다. 이것을 선택하면 이후에는 암호를 다시 물어오지 않는다. 이렇게 되는 것이, 어떤 배경으로 이렇게 작동하는 건 지는 모르겠다.

우분투 Gnome 계열에서 ssh 공개키 로그인을 최초로 시행했을 때는 다음과 같은 화면이 나오면서 Passphrase 를 묻게 된다.


여기서 '로그인 상태에서는 이 키의 잠금을 자동으로 해제합니다.'를 선택해주면, 이후엔 Passphrase 를 묻지 않는다.

그러나 Kubuntu 에선, 저런 화면이 나오지 않고, 그냥 터미널에서 암호를 묻는다. 아마 이 부분이 버그, 또는 미구현된 부분인 듯 하다.
제대로 되려면 다음과 같은 화면이 나와야 한다.


위 화면은 ksshaskpass 를 임의로 실행시켜서 얻은 것이다. 이렇게 강제로(?) 실행해서 암호를 넣고, '암호 기억하기'를 선택했다하더라도 재부팅한 뒤 ssh 접속을 하면 다시 또 암호를 넣어야 한다.

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.. 약 3시간여 삽질을 했다.
사실, 답은 거의 초반에 본 문서에 있었는데, 그게 답인 줄을 알 지를 못했다. 역시, ArchLinux 문서팀은 대단하다.



~/.config/autostart-scripts/ssh-add.sh 를 만들고, 반드시 실행권한(chmod +x ssh-add.sh)을 준다. 파일명은 꼭 저렇게 주지 않아도 된다.
파일을 열고, 다음을 추가한다.

#!/bin/sh
ssh-add < /dev/null


그리고 재부팅하고 로그인 하면, 초기화면에서 위 그림과 같이 암호 를 물어오는데, 입력해주고, '암호 기억하기'를 선택해준다.
이후엔 ssh 에서 다시 암호를 묻지 않는다.
Arch 문서에는 export SSH_ASKPASS="/usr/bin/ksshaskpass" 에 관한 내용도 있지만, Kubuntu 에선 이 작업은 필요없는 것 같다. 안 해줬음에도 잘 동작했다. 또, ksshaskpass 는 기본 설치 되어 있으므로, 다시 설치할 필요는 없다.

잘은 모르지만, Gnome 계열에서도 '로그인 상태에서는 이 키의 잠금을 자동으로 해제합니다.'를 선택했을 때 뭔가 저런 밑작업(?)이 추가되는게 아닌가.. 하고 의심만 해본다.
....

이렇게 또 한 고비를 넘겼는데, 과연, 다음엔 또 어떤 문제가 또 내게 삽질을 강요할런지.

핑백

  • 벚꽃이 지면.. 여름이 오겠지. : 꽃삽질: 쿠분투 (17.04 기준) 설치 및 설정. 2017-05-29 18:42:04 #

    ... 실행.Wine : Total Commander 9.0a 설치 및 우분투와 연동.KDE Dolphin 사용자 메뉴(Custom Services)ssh 접속 시에 계속 passphrase 를 물어올 때.그리고.. 리눅스 배포판이 여러개 설치되어 있다면, Grub 이 없는 편이 더 좋을 수도 있다. Grub 대체재로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... more

  • A Citizen of (no) obscure city : 우분투; ssh 에서 매번 Passphrase 를 물을 때.. 2017-10-14 12:34:42 #

    ... e 를 등록시켜주는 작업을 해야 하는데, 그게 ssh-agent (또는 ssh-add) 이다. 이 작업은 데스크탑(Gnome 기반)에서는 자동으로 되는 듯 한데, Kubuntu 에서는 역시 서버와 마찬가지로 수동으로 해줘야만 한다. (적어도 17.04 까지는. 그 이후는 아직은 모르겠다.) 따라서, 서버에서는 아래 작업이 필요하다 ... more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Google Analyze


LastFm

MathJax